Print Friendly, PDF & Email

투어금액 (2박 / 2인실 / 일인 기준)

  • 2019년 4월29일~7월14일~8월30일: 월~금AU$318 /토~일AU$363
  • 2019년6월28일~7월13일,8월31일~9월19일,10월7일~12월5일,2020년2월3일~3월31일: 월~금 AU$345 / 토~일 AU$390
  • 2019년9월20일~10월6일,12월6일~19일,2020년 1월5일~2월2일 : 월~금 AU$380/ 토~일AU$426
  • 2019년 12월20일~2020년1월4일: 3박AU$655(* *Minimum 3박)
  • 2019년 9월7일,11월23일,12월7일 & 2020년 1월18일,2월8일,3월21일 (**Minimum 2박)

포함 사항

  • 2박 리조트 호텔
  • 조식 뷔페 x 2
  • 왕복 페리 트렌스퍼
  • 야생 돌고래 먹이 주기 1회
  • 각종 리조트 무료 액티비티 이용
  • 추가 성인 금액: AU$130 / 추가 아동 금액: AU$78(2박 / 일인 기준)

개요

탕갈루마(Tangalooma)란?

” 물고기가 많이 모여드는 곳” 이란 원주민 말로 현재까지도 돌고래, 고래 및 수많은 물고기가 모여드는 자연적인 섬이다.

탕갈루마 리조트는 브리즈번 선착장에서 Ferry로 1시간 15분 거리, 약 35Km 떨어진 모튼섬(Moreton Island)에 위치한 리조트로, 모튼섬의 면적은 185㎢, 거제도의 1/2 정도, 서울시의 약1/3정도이다. 리조트를 제외한 섬전체의 97%가 국립공원 (Moreton Island National Park)으로 지정되어 있으며 세계에서 3번째로 큰 모래섬 이기도 하다.

1770년 영국의 제임스 쿡 선장이 대륙 발견 이후 영국으로 돌아가는 도중 섬을 지나면서 섬의 가장 북쪽 포인트를 Cape Moreton이라 명명한 이후 섬 이름이 모튼섬이 되었다. 모튼섬은 호주 원주민들이 살던 오래 예전부터 `지상에서 가장 행복하고 건강한 낙원`이라 불리워졌으며 세계 제1차,2차 대전시에는 전략상 중요한 방어지역으로 사용되기도 했다.

이후 1952년부터 1962년까지 약 10여년동안 포경기지로 사용되어 남반구에서 근해에 위치한 기지로는 가장 규모가 큰 포경기지로 알려졌었으나 1962년 이후 포획량의 증가로 인한 개체수의 감소와 더불어 시장경제의 변화로 인해 폐쇄된 이후 휴양지로 개발되기 시작하여 폐쇄된 이듬해 1963년 탕갈루마 리조트라는 정식명칭으로 오픈을 하게 되었다.

일정표

일차 도시 일정 식사
제 1일 탕갈루마 아침10:00 페리타고 모튼 아일랜드 탕갈루마로 이동 (출발 30분전에 선착장에 도착하셔야 합니다.)
무료 액티비티: 부시워킹 및 해변 산책, 테니스, 스쿼시, 양궁 등
유료 액티비티: 쿼드바이크 / 난파선 지역 스노쿨링 / 헬기투어 / 파라세일링
석식 후 휴식
제2일 탕갈루마 호텔 조식 후 전일 휴식 및 자유일정
부시워킹 및 해변 산책, 테니스, 스쿼시, 양궁 등 무료 액티비티 또는 유로 액티비티로 자유 일정 및 휴식
귀여운 돌고래 먹이주기 체험
유료 액티비티: 쿼드바이크 / 난파선 지역 스노쿨링 / 헬기투어 / 파라세일링
석식후 휴식
조식
제3일 탕갈루마 호텔 조식 후 리조트 즐기기 및 휴식
체크아웃 하여 탕갈루마 출발
조식

문의하기

*시드니 사무실 : +61 2 9804 1622
*한국에서 호주로 : 070 7883 7700

부대시설

A. 탕갈루마 리조트에서의 즐길거리

  • 야생돌고래 먹이주기(Feeding the Wild Dolphins)
  • 펠리컨 먹이주기(Pelican Feeding)
  • 사막 사파리 투어(Desert Safari Tour)
  • 모래썰매타기(Sand toboganning)
  • 쿼드 바이크 투어(Quad Bike Tour) : ATV(All Terrain Vehicle)
  • 해양스포츠(난파선 지역 스노클링,스쿠버다이빙,낚시,바나나보트,모터보트,카누,카약등)

B. 탕갈루마 리조트의 부대시설

  • 비치카페(The Beach Cafe) – 오전 11시부터 오후 9시까지: 햄버거/굴/피자/볶음 국수/씨푸드 모듬
  • 커피숍(The Coffee Shop) – 오전 8시30분부터 오후 9시까지:
  • 차, 커피 및 토스트 (오전 8시30분~오전 10시30분)
  • 케잌,슬라이스, 파이,샌드위치 등
  • Deli – 피크닉에 가지고 나갈 수 있는 닭고기나 빵등
  • 커피 및 차(오전 8시30부터 오후 9시까지)
  • 아이스크림, 아이스커피 및 밀크쉐이크
  • 웨일러스바(Whalers Bar) – 오전 10시 30분부터 자정까지: 와인이나 맥주잔을 기울이며 모턴섬의 석양을 감상. 당구대도 마련되어 있음
  • 렉스바(Wrecks Bar in Tursiops) – 오후 5시30분부터 오후 9시까지:점심과 저녁식사를 위한 간단한 음료 및 주류를 즐길 수 있음
  • 리조트샵(Resort Shop) – 오전 8시30분부터 오후 6시까지: 식료품, 기념품, 서적, 잡지, 신문, 비치웨어 등을 구입 가능

B. 무료 이용 가능한 탕갈루마 리조트의 레져 시설

  • 테니스(Tennis) : 예약과 장비는 클럽토이(Club Toys)에서
  • 스쿼시(Squash) : 오전 7시에서 오후 10시까지 장비는 클럽토이(Club Toys)에서
  • 양궁(Archery) : 장비는 클럽토이(Club Toys)에서
  • 탁구(Table Tennis) : 장소는 플렌싱 덱(Flensing Deck)에서, 장비는 클럽토이(Club Toys)에서
  • 잔디볼링(Boule), 크로켓(Croquet) : 장비는 클럽토이(Club Toys)에서 :
  • 농구(Basketball) : 장소는 플렌싱 덱(Flensing Deck)에서, 장비는 클럽토이(Club Toys)에서
  • 비치발리볼(Beach Volleyball) : 장소는 비치, 공은 웨일러스바에서
  • 수영장: 2개풀 모두 오전7시에서 오후10시까지, 수중 에어로빅

객실시설

탕갈루마 리조트 객실과 식사

  • 호 텔 : 96실 (최대 4인 1실 – Kookaburra Lodge)

2002년 7월 완공된 호텔은 호주산 물총새의 이름을 본따 Kookaburra 라는 건물로 불리우며 지중해 스타일의 비치프론트 호텔로 4층 높이(한국식으로는 5층, 1층은 비어 있음)에 96개의 룸이 있으며 모두 바다를 향해 있다. 이건물에는 탕갈루마리조트 유일의 엘리베이터도 있으며 에어컨과 헤어드라이기, 텔레비전, 개별 발코니, 차와커피 시설(커피포트 등), 냉장고를 갖추고 있다.

킹사이즈베드와 소파베드, 이동식침대 등 최대 4인이 머무실 수 있으며, 지중해풍의 화장실과 샤워실 또한 깔끔하고 우아한 형태로 되어 있다.

식사 (Tursiops Restaurant)
매일 메뉴를 달하여 뷔페로 진행되고 있으며 대부분 주중에는 지중해 및 아시안 스타일로 매주 일요일 저녁에는 Roast Buffet로 마련되고 있다. 뷔페 이외의 메뉴와 어린이를 위한 메뉴도 마련되어 있다.

  • 조식 : 오전 7시 ~ 오전 9시30분 
  • 중식 : 정오 12시 ~ 오후 2시 
  • 석식 : 오후 5시30분 ~ 오후 9시 

교통편

A. 탕갈루마 리조트 가는 방법

  • 한국<->브리즈번(항공)
    직항 : 대한항공 직항 9시간 소요(화,금,일 한국출발)
    경유 : 시드니경유(아시아나,대한항공), 일본이나 홍콩 경유도 가능
  • 브리즈번 공항<->Pinkenba 선착장 : 셔틀버스(Courtesy Coach) 10분 소요
  • 시티센터<->Pinkenba 선착장 : 셔틀버스(Courtesy Coach) 15분 소요
  • Pinkenba 선착장<->Tangalooma Resort : 페리로 75분 소요
  • Tangalooma Jet호 – 350명 탑승, Tangalooma Flyer호 – 200명 탑승

기타정보

아름답게 다듬어진 열대 정원이 방문객을 맞이하며, 리조트 주변에 서식하는 펠리칸이 마치 환영 사절인양 방문객을 맞이한다. 모튼 섬 국립 공원(Moreton Island National Park)은 천연 자연이 그대로 보존된 지역이다. 도로도 없으며 숲속과 해변가를 따라 모래 길이 있을 뿐이다. 탕갈루마리조트에서 섬 주변을 일주하는 4WD 탐험 여행을 운영하고 있으며 이 섬의 가장 남쪽에 위치한 케이프 모튼 등대로의 투어는 추천할만하다.